QT

생수의 강이 흘러나오리라(요7:37-52)

by Vision posted Jan 28,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IMG_0369.jpg
 
37 명절 끝날 곧 큰 날에 예수께서 서서 외쳐 이르시되 누구든지 목마르거든 내게로 와서 마시라
38 나를 믿는 자는 성경에 이름과 같이 그 배에서 생수의 강이 흘러나오리라 하시니
39 이는 그를 믿는 자들이 받을 성령을 가리켜 말씀하신 것이라 (예수께서 아직 영광을 받지 않으셨으므로 성령이 아직 그들에게 계시지 아니하시더라)
40 이 말씀을 들은 무리 중에서 어떤 사람은 이 사람이 참으로 그 선지자라 하며
41 어떤 사람은 그리스도라 하며 어떤 이들은 그리스도가 어찌 갈릴리에서 나오겠느냐
42 성경에 이르기를 그리스도는 다윗의 씨로 또 다윗이 살던 마을 베들레헴에서 나오리라 하지 아니하였느냐 하며
43 예수로 말미암아 무리 중에서 쟁론이 되니
44 그 중에는 그를 잡고자 하는 자들도 있으나 손을 대는 자가 없었더라
45 아랫사람들이 대제사장들과 바리새인들에게로 오니 그들이 묻되 어찌하여 잡아오지 아니하였느냐
46 아랫사람들이 대답하되 그 사람이 말하는 것처럼 말한 사람은 이 때까지 없었나이다 하니
47 바리새인들이 대답하되 너희도 미혹되었느냐
48 당국자들이나 바리새인 중에 그를 믿는 자가 있느냐
49 율법을 알지 못하는 이 무리는 저주를 받은 자로다
50 그 중의 한 사람 곧 전에 예수께 왔던 니고데모가 그들에게 말하되
51 우리 율법은 사람의 말을 듣고 그 행한 것을 알기 전에 심판하느냐
52 그들이 대답하여 이르되 너도 갈릴리에서 왔느냐 찾아 보라 갈릴리에서는 선지자가 나지 못하느니라 하였더라
 
1.예수님께서는 성령님을 생수의 강이라고 말씀하시고, 마시라고 하셨습니다. 성령님 안에 거하는 자의 삶은 그 배에서 생수의 강이 흘러나옵니다. 생수의 강이신 성령님께서는 우리의 악하고 죄악된 생각들을 깨끗하게 씻어주시고, 우리를 날마다 새롭게 하십니다. 성령 안에서 거하는 자는 생수의 강이 흘러납니다. 이 생수의 강은 우리의 살아가는 힘이 됩니다. 
 
2.예수님께서는 십자가에 달라 돌아가셨다가 사흘 만에 부활하셨습니다. 그리고 40일 동안 이 땅에 머무신 후에 제자들이 보는 가운데 하늘로 올라가셨습니다. 이후 오순절 날에 예수님께서 약속하셨던 성령님께서 오셨습니다. 예수님을 믿고 회개하며 주님께 나아오는 자에게 성령님께서 함께 하십니다. 그리고 말씀을 통해 성령 하나님께서는 은혜를 주시고 새 힘을 주십니다. 중요한 것은 예수님을 믿기만 하면 되는 것입니다(38). 이런 놀라운 은혜를 주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3.생수의 강은 흘러나옵니다(38). 생수의 강은 쉬지 않고 흐릅니다. 물도 계속 고이기만 하면 더러워집니다. 나를 통해서 이 생수의 강은 계속 만민에게 흘러나가야 합니다. 나를 구원하시기 위해 돌아가신 그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이 나를 통해 만민에게 흘러나가기를 소원하며 기도합니다. 나에게 주신 은혜를 나누겠습니다. 나에게 주신 말씀의 은혜를 나누겠습니다. 나에게 주신 생명의 은혜를 나누겠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나누겠습니다. 생수의 강이 흘러넘치는 교회가 되게 하여주소서.   
 
4.인간의 배에서는 탐욕과 욕망, 시기와 질투로 가득합니다. 대제사장들과 바리새인은 성경을 아주 잘 아는 자입니다. 예수님을 두고 안식일을 범하고 율법을 어긴자로 판단하고 그를 죽이려고 아랫사람들을 보냅니다(32). 아랫사람들이 예수님의 말씀을 듣고 그 말씀의 위엄 앞에 엎드려져 감히 잡아오지 못하자 그들은 아랫 사람들에게 왜 잡아오지 않았느냐라고 질책합니다(45). 아랫사람들의 대답은 예수님의 말씀이 다른 사람의 말과는 전혀다르다라는 것이었습니다(46). 예수님은 다릅니다. 세상의 그 어떤 종교와도 비교할 수 없습니다. 진리는 감출 수가 없습니다. 예수님은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십니다(요한복음 14:6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 
 
5.대제사장들은 이 말을 듣고 반박을 합니다(47-49). 그러면서 아랫 사람들을 율법을 알지 못하기에 어리석고 그래서 저주를 받은 자라고 단정을 짓고 말합니다. 그러자 니고데모가 율법을 가지고 와서 “우리 율법은 사람의 말을 듣고 그 행한 것을 알기 전에 심판을 하느냐”(51)라고 반박을 하자, 니고데모를 갈릴리 출신지라고 예수님과 동일한 부류로 몰아갑니다. 이미 그 마음에 사람을 죽이기고 결정을 하고 나니 어떤 이야기도 들어오지 않습니다. 자신들이 몰리자 그들 안의 악한 생각들이 겉으로 드러납니다. 인간의 마음은 이렇게 악합니다. 
 
6.그들은 갈릴리 출신인 예수님께서는 다윗의 후손으로 베들레헴에서 태어나셨다는 사실을 모르고 있었습니다. 자신이 원하는 역사 부분만 뽑아서 자신의 논리에 맞추어 갑니다. 심지어 대제사장과 바리새인은 율법을 알지 못하는 무리는 저주 받은 자라고 말합니다(49). 니고데모가 율법(신명기 1:15-16 내가 그 때에 너희의 재판장들에게 명하여 이르기를 너희가 너희의 형제 중에서 송사를 들을 때에 쌍방간에 공정히 판결할 것이며 그들 중에 있는 타국인에게도 그리 할 것이라 재판은 하나님께 속한 것인즉 너희는 재판할 때에 외모를 보지 말고 귀천을 차별 없이 듣고 사람의 낯을 두려워하지 말 것이며 스스로 결단하기 어려운 일이 있거든 내게로 돌리라 내가 들으리라 하였고)으로 자신들의 논리에 반박을 하자(51), 거기에 대한 답변은 커녕, 니고데모를 갈릴리 출신지로 몰아가며 율법이 아닌 갈릴리에서는 선지자가 나지 못한다는 사람들의 소문을 가지고 결론을 짓습니다.갈릴리 출신을 가지고 사람을 차별합니다. 그들의 논리는 자신들의 중심으로 하는 논리입니다. 그들의 논리는 율법에 근거한 것이 아니라 자신의 권력에 근거한 논리입니다. 율법은 권력의 도구로 사용하는 자들이었습니다. 정작 율법을 잘 알지 못하는 자는 자기들 자신이라는 사실이 들어났고, 결국은 자기가 자신을 저주 받은 자로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7.니고데모는 전에 예수님을 만난 자였습니다. 예수님을 만나 그의 말씀을 들었고, 예수님을 믿은 자였습니다. 니고데모는 탐욕과 욕망에 사로 잡힌 데제사장들과 바리새인들 앞에서 담대하게 말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스도인은 새롭게 태어난 자들이기에 담대하게 말할 수가 있습니다. 
 
하나님, 헛된 욕망에 사로 집혀 살아온 지난 날들을 고백합니다. 용서하여 주옵소서. 예수 그리스도를 믿어 성령의 은혜를 알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성령님의 은혜를 나누는 자가 되게 하소서. 헛된 탐욕과 욕망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 성령님의 은혜 속에 빠져서 살게 하소서. 성령님의 은혜를 계속 흘러보내는 교회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담대하게 하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Articles

40 41 42 43 44 45 46 47 48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