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고아의 아버지

by Vision posted Jun 24,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작성일 2018-06-24
조지뮬러.jpg
 오늘날도 예수님께서는 말씀을 통해 우리에게 찾아오십니다. 어떤 성도들은 교회에 와서 하나님의 말씀을 들을때 마음이 뜨거워지면서 '저 말씀은 나를 보고하는 말씀이다.'라는 생각이 들 때가 많을 것입니다. 그럴 때에 역사하는 하나님의 말씀은 불과 같이 뜨겁고 바위를 쪼개는 쇠방망이와도 같습니다.
                                                                        
 그런가 하면 또 어떤 성도는 말씀을 읽을 때에 깨달음을 얻어 바른 길을 찾게 됩니다. 평소에 무심코 지나던 말씀이 어느날 갑자기 뜨거워지며 깨달아져 인생의 다른 길이 보일 때가 있습니다. 그것이 바로 하나님의 인도의 손길입니다.     
                                                                             
 영국의 유명한 조지 뮬러 목사는 독일 사람으로 아프리카로 가는 선교사가 되기 위해 영국에 공부하러 갔던 사람이었습니다. 뮬러 목사는 평소 많은 고아들이 거리에서 방황하는 것을 보며 공부를 했는데 하루는 성경을 읽다가 "그의 거룩한 처소에 계신 하나님은 고아의 아버지시며 과부의 재판장이시라"(시편68:5)는 하나님의 말씀을 발견했습니다.                                                                        
 바로 그 때 그 말씀이 뮬러 목사의 영혼을 뒤흔들었습니다. 그 말씀은 바로 뮬러 목사에게 주어진 말씀이었습니다. 여기에서 뮬러 목사는 '하나님께서 고아의 아버지시라면 나는 고아들을 돌보는 총무가 되어야지'라고 생각을 하면서 "하나님,고아를 돌보는 사명을 주셨으니 그 길도 열어 주옵소서."라고 기도하게 되었고 결국 고아원을 세우는 길을 얻어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고아의 아버지가 되었습니다.            

 하나님께서 특별히 우리에게 말씀을 주시면 우리의 인생은 달라집니다. 따라서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늘 읽고 묵상해야 합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인도를 받기 원한다면 항상 말씀을 읽고 묵상해야 합니다. 말씀을 깨닫는 순간 우리의 인생은 달라집니다.